은행원 필요없는 시대…금융산업 생존법은?

[2019 키플랫폼]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금융산업의 혁신 ‘금융세션’ [머니투데이]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다음달 25~26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리는 머니투데이미디어 글로벌 콘퍼런스 ‘2019 키플랫폼'(K.E.Y. PLATFORM 2019) 금융 세션에선 디지털경제로의 전환이라는 큰 흐름 속에서 숙명적인 변화의 상황에 놓인 금융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한다. 세계 각국에서 모인 전문가들은 미국 등 금융 선진국에서 디지털 기술이 전통적 금융산업을 어떻게 와해시키고 있는지, 또 신흥시장에서는 디지털 기술을 통해 금융 분야에서 어떤 … Continue reading 은행원 필요없는 시대…금융산업 생존법은?

“유니콘 기업 6곳..규제 없었으면 20곳 나왔을 것”

[이데일리]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규제 해소 없는 유니콘 경제는 신기루에 불과합니다.” 이민화 창조경제연구회(KCERN) 이사장은 6일 서울시 도곡동 도곡카이스트에서 열린 ‘4차산업혁명과 유니콘’을 주제로 한 토론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유니콘 기업은 기업가치가 1조원(10억달러) 이상인 비상장 벤처기업을 말한다. 기업가치가 10조원(100억달러)이 넘을 경우 데카콘 기업으로 분류한다. 이날 창조경제연구회가 주최한 토론회에는 이민화 이사장을 비롯해 유효상 서울과학종합대학원 경영대학원 교수, 임정욱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센터장, 이영달 한국기업가정신기술원 원장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중략) 앞으로도 우리나라에서 … Continue reading “유니콘 기업 6곳..규제 없었으면 20곳 나왔을 것”

“아마존 제2본사 뉴욕행 ‘5가지 주목할 점’”

[벤처스퀘어]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아마존 제2본사(HQ2)가 뉴욕에 들어선다. 이 소식과 관련해 몇 가지 주목할 만한 부분을 공유하자면 첫 번째는 아마존 HQ2의 뉴욕행은 예상되던 흐름이었다는 것이다. 표면적으로는 인재확보라는 타이틀을 강조하고 있지만 아마존의 최대 수요처와 공급처도 모두 뉴욕을 중심으로 한 동부지역인 관계로 아마존이 이쪽으로 자리하는 것은 너무나 자연스런 흐름이다. 또 CEO 제프 베조스는 동부에서 대학을 마치고 월가에서 생활했던 이력이 있는 관계로 뉴욕은 매우 익숙한 지역이다. … Continue reading “아마존 제2본사 뉴욕행 ‘5가지 주목할 점’”

“M&A 활성화돼야 벤처 창업 활력”

[매일경제]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벤처창업학회 추계학술대회 “공룡·문어발 부정평가 안돼” 기조연설에 나선 이영달 동국대 교수는 “20년밖에 되지 않은 구글이 시가총액을 기준으로 세계 2·3위 기업으로 올라선 것은 구글이 기업 벤처링을 근간으로 삼았기 때문”이라고 소개했다. 기업 벤처링이란 기업 내부에서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것뿐만 아니라 외부 스타트업에도 투자·인수를 진행해 새로운 스타트업이 계속 등장하도록 돕는 활동을 말한다. 토론에 참가한 김용환 네이버 팀장은 “네이버도 구글처럼 꽤 많은 파트너사에 투자하고, 인수를 … Continue reading “M&A 활성화돼야 벤처 창업 활력”

“벤처의 실패 인정, 재도전 기회줘야”(종합)

[아시아경제]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국내 벤처기업 수는 지난해 기준 3만5282개로 1998년 벤처확인제도 시행 이후 17.3배로 증가했다. 하지만 창업기업의 3년 생존율은 여전히 38%에 불과하고, 사업 실패 기업의 재도전 비율이 7.2%에 그치고 있다. 전문가들은 한국 벤처 정책이 양적 성장보다 질적 성장을 위해 내실을 다져야 할 때라고 입을 모은다. 이영달 동국대 경영학과 교수는 “미국은 1958년에 제정한 ‘중소기업법’에 이미 실패를 상수로 인정하고 있다”며 “하지만 국내 관련 법들은 … Continue reading “벤처의 실패 인정, 재도전 기회줘야”(종합)

연금으론 살길 막막해..생계형 ‘노인창업’ 급증

[한겨레] 원본 링크 및 사진 출처 이영달 동국대 경영전문대학원 교수는 “법인사업자도 5년 내 생존율이 40% 선을 넘지 못하고, 특히 경쟁이 포화상태인 업종에 소규모 창업을 하는 것은 실패확률을 더욱 높이는 요인이 된다”며 “노인층의 사업 실패는 재기할 기회조차 없이 곧바로 빈곤층으로 전락할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예의주시하고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ontinue reading 연금으론 살길 막막해..생계형 ‘노인창업’ 급증